• 인천가족공원
  • 지하도상가
  • 공영주차장
  • 도시기반시설

> 인천가족공원 > 장례자료실 > 장례후절차안내 > 장례후의제의

장례자료실

복잡한 장례절차에 대해 서로 의견을 교환하고 장례자료실에서 함께 나누세요.

장례후절차안내

  • 사망진단서제출
  • 인사뒷처리
  • 장례후의제의
  • 장례상차림
장례후의제의
삼우제
삼우는 첫 성묘를 하는 것으로서, 장례를 치른 지 3일째 되는 날 제수를 올리고 분향하며 곡을 한다.
  묘소나 납골당에 찾아갈 때에는 간단하게 음식을 장만하여 고인의 명복을 빌어 드리면 좋은 일이다.
사십구제
장례일로부터 49일째 되는 날 올리는 제로서 원래 불교 의식이었으나 유교에서도 지낸다.
  보통 고인이 생전에 다니던 절에서 거행하며 영혼을 극락으로 인도한다는 뜻에서 사십구제 일을 지낸다.
백일제
고례의 졸곡과 겸해 장례 후 100일째 되는 날에 모시는 것으로서 보통 절에서 영혼의 천도를 위해
  올리는제다. 보통 집에서도 모시는 경우가 많으며, 이날에 복을 벗는다.
100일에 복을 벗지 않는 사람이라도 절이나 집에서 제수를 올리고 명복을 빌어드리고 성묘를 가서 술과
  과일로 간단하게 나마 정성껏 올리는 것이 좋다.
탈상
고례의 3년 탈상이 지금은 많이 변천하여 1년 혹은 100일 탈상 등으로 상기가 많이 줄어 들었다.
요즘에는 고인이 운명하는 날로 1년이 되는 첫 기일인 소상 때나,
  100일째 되는 날 탈상(복을 벗음)을 하는것이 보편화 되어가고 있다.
  탈상은 영정이나 지방을 모시고 제수를 진설한 다음 곡을 하며,
  두 번 절을 한 뒤 축문을 읽는다.

자료관리책임자

부서 :
업무지원팀
담당자 :
이가영
전화번호 :
032)510-1924